[bsa_pro_ad_space id=11] [bsa_pro_ad_space id=26]

[시니어신문=주지영 기자]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공연시리즈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가 온라인으로 상영된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과 국립중앙박물관은 2021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공연시리즈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 온라인 상영회를 10월 27일부터 11월 9일까지 2주간에 걸쳐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공식 유튜브와 네이버TV를 통해 개최한다고 밝혔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공연시리즈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를 통해 유네스코 등재 인류무형문화유산 원형과 이를 소재로 한 창작공연을 선보이며, 전통문화 콘텐츠의 우수성과 인류무형문화유산의 가치를 알리고 있다.

올해로 4회를 맞이한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는 추석연휴기간인 9월 14~26일 2주 동안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에서 8회 공연이 진행돼 2000여 명의 관람객이 찾은 바 있다.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 온라인 상영회에서는 영산재, 가곡, 판소리, 남사당놀이, 농악, 아리랑 등 유네스코 등재 종목과 등재 추진 중인 탈춤까지 전통예술 명인의 공연으로 인류무형문화유산의 원형을 온전히 즐길 수 있다. 원형 공연뿐 아니라 The광대, 그림, 왓와이 아트, 음악그룹 나무 등 활발한 활동으로 주목받고 있는 전통공연예술단체들의 창작공연까지 즐길 수 있다.

극으로 만들어 호평을 받은 기획 공연 종묘제례악 ‘반가운 만남 있어 노래하고 춤추다’를 포함한 오프라인 공연 프로그램들도 온라인 상영회를 통해 다시 한번 선보여, 인류무형문화유산 공연을 랜선을 통해 어디에서나 쉽게 관람할 수 있다.

이번 상영회는 극장 용에서 진행되는 공연뿐만 아니라, 같은 기간 유형문화유산의 보고인 국립중앙박물관 거울못을 배경으로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된 다양한 전통예술 공연을 촬영해 이번 온라인 상영회를 통해 공개한다. 온라인을 통해 더 많은 관객들이 전통문화유산의 깊은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소중한 문화 향유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정성숙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지난 2년간 공연 현장에서 관객을 많이 만나지 못하는 아쉬움이 컸다”며 “이번 온라인 상영회로 시공간 제약 없이 우리 문화유산의 아름다움을 만나볼 수 있는 기회가 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 온라인 상영회는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공식 유튜브 채널과 네이버TV를 통해 공개된다. 공연 관련 상세정보는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bsa_pro_ad_space id=13] [bsa_pro_ad_space id=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