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용산구 예방접종센터에서 한 시민이 화이자 백신을 접종받고 있다. 사진=연합

7월 12일부터 17일까지 50대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사전예약이 실시된다.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은 55~59세(1962년 1월 1일∼1966년 12월 31일 출생한 사람) 연령층에 대한 사전예약이 7월 12일(월) 0시부터 17일(토) 18시까지 6일간 실시된다고 9일 밝혔다.

사전예약은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을 통해 본인 및 대리예약과 전화예약(1339, 지자체 콜센터)을 통해 가능하다.

이번 접종은 7월 26일(월)부터 전국 위탁의료기관(약 1만3000곳)을 통해 모더나 백신으로 실시된다.

추진단은 50대 연령층에 대한 예방접종 규모 및 일정은 백신수급상황에 따라 변동될 수 있으며, 확정 되는대로 안내하겠다고 밝혔다.

60~74세(1947년 1월 1일∼1961년 12월 31일 출생한 사람) 고령층 대상군 중 사전예약 기간(5월 6일~6월 3일) 내 예약 후 건강 상 이유, 예약연기·변경방법 미숙지 등의 이유로 예약 취소·연기 처리된 미접종자에 대한 사전예약도 7월 12일(월) 0시부터 17일(토) 18시까지 6일간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에서 함께 실시된다고 밝혔다.

이들에 대한 접종도 7월 26일부터 전국 위탁의료기관(약 1만3000곳)을 통해 모더나 백신으로 실시된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